방문을 환영합니다.
비문학워크북_교재소개.jpg

 

 

이룸이앤비_비문학워크북_전략서.png

 

수능 국어 영역에서 학생들이 가장 어려워하는 비문학. 제한 시간 내에 지문 분석 연습과 문제풀이 훈련을 반복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무조건 고난도 문제집으로 연습하는 것이 좋은 것은 아닙니다. 출제 경향에 부합하는 문제를 풀어야 합니다. 


최근 길어진 지문의 길이, 많아진 문제의 수, 융합 지문이라는 생소함으로 학생들의 체감 난도가 더욱 상승하였습니다.

이런 때일수록 수능 비문학의 최신 경향을 반영한 지문과 문제로 반복적인 훈련을 해야 합니다. 

 

달라진 비문학 출제 경향 1

지문의 길이가 길어지고, 한 세트의 문제 수가 6문항까지 늘어남

 

비문학워크북_출제경향1.png

 

 

달라진 비문학 출제 경향 2

‘인문 + 사회’와 같이 두 개의 영역이 결합된 ‘융합 지문’이 출제됨.
 

비문학워크북_출제경향2.png

 

 

수능 비문학 최신 경향을 적극 반영한 <신경향 비문학 워크북>

 

신경향 비문학 워크북 35회는 2,000~2,400자 정도의 긴 지문,

두 개 이상의 영역이 융합된 지문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또 지문 당 문제는 5~6문제로, 고난도 문제가 포함된 문제집입니다. 

 

이룸이앤비_비문학워크북_메시지1.png

 

 

<신경향 비문학 워크북>의 3단계 학습 시스템

 

[1단계] 제한 시간 내에 문제를 푸는 연습을 하자.


비문학워크북_학습법1.png

 

이 책에 실린 각 지문의 상단에는 왼쪽과 같은 표가 제시되어 있습니다. 이 표는 학생들에게 공부 지침을 제시하기 위한 것으로, 해당 지문이 어디에 속하는 제재인지, 난이도는 어떠한지 등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게 하였습니다.
제한 시간을 제시하여 정해진 시간 내에 문제를 풀어 내는 연습을 할 수 있게 하였습니다. 문제를 풀고, 복습하고, 복습 이후 다시 풀어 볼 때 활용할 수 있는 3회독 표에 회독별로 소요 시간을 기록함으로써 문제를 시간 내에 푸는 연습을 할 수 있습니다.
또, 지문 독해 전략을 통해 지문을 독해하는 방법을 미리 확인함으로써 지문을 읽을 때 어떤 점에 중점을 두어야 하는지를 알 수 있게 하였습니다.

 

[2단계] 스스로 지문을 분석해 보자.

 

비문학워크북_학습법3.png

 

 

문단 요지주제 등을 스스로 찾아 써 봄으로써 지문을 분석하는 연습을 할 수 있습니다. 이는 모의고사나 수능을 볼 때 어려운 지문이 출제되더라도 당황하지 않고 지문을 독해할 수 있게 해 줍니다. 지문을 읽을 때에는 내용과 구조를 파악하여야 합니다. 즉, 각 문단·글 전체의 중심 화제와 중심 요지를 파악하며 읽고, 궁극적으로는 글의 주제를 파악해야 합니다.
접속어와 핵심 어휘, 중요 개념에는 자신이 알아볼 수 있는 기호와 밑줄을 활용함으로써 독해를 효율적으로 할 수 있습니다. 기호와 밑줄로 표시해 두면 문제를 풀 때에도 한눈에 지문을 파악할 수 있습니다.

 

[3단계] 틀린 문제뿐만 아니라, 맞은 문제도 다시 보자.

 

비문학워크북_학습법2.png

 

문제를 푼 후에는 맞았는지 여부만 확인할 것이 아니라, 약점 찾는 체크리스트를 통해 문제의 유형을 파악하고, 정답 체크에서 맞은 문제는 왜 맞았고 틀린 문제는 왜 틀렸는지를 반드시 확인하고 넘어가는 습관을 길러야 합니다.

 

 

<신경향 비문학 워크북> 구성과 특징


ㆍ최신 경향을 반영한 긴 지문고난도 문제로 구성하였습니다.
직독직해 지문 분석으로 문제 풀이 시간 단축 훈련을 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비문학워크북_구성특징_출제경향_솔루션.jpg

 

ㆍ선생님의 팁과 선생님의 꿀 정보를 통해 상황별 독해 기술이 포함된 상세한 풀이를 수록하였습니다.

 

 

이룸이앤비_비문학워크북_메시지3.png

 

교재지원서비스

교재지원서비스_교제문의.jpg교재지원서비스_오류제보.jpg이룸이앤비_정답지_아이콘.jpg교재지원서비스_정오표.jpg교재지원서비스_도서제안.jpg교재지원서비스_듣기자료.jpg

 

 

 

플러스-친구-배너.jpg